• 열린공단
  • 공단뉴스
  • 보도자료

보도자료

한국환경공단 ‘먹는물 수질검사기관’ 신규 지정
  • 작성자
  • 박희성
  • 작성일
  • 2018-12-10
  • 조회수
  • 589

 한국환경공단 ‘먹는물 수질검사기관’ 신규 지정

◇ 환경 전 분야에 대한 종합적이고 전문적인 검사기관으로서의 역량 확보

◇ 국가 물산업클러스터 운영 활성화 및 공단의 사회적가치 실현 기대


□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(이사장 장준영)이 최근 한강유역환경청으로부터 ‘먹는물 수질검사기관’으로 신규 지정(제43호) 받았다.   

 ○ 먹는물 수질검사기관으로서 검사할 수 있는 분야는 먹는물, 먹는샘물, 먹는물 공동시설, 지하수, 상수원수 5종이며, 검사항목은 염소소독 부산물, 중금속 등 이화학 분야 60종과 총대장균 등 미생물 분야 10종, 총 70종 이상에 이른다.

 ○ 먹는물 분야 수질검사기관으로 지정받음에 따라 공단은 폐기물, 토양, 대기, 지하수 등 환경 전 분야에 대한 종합적이고 전문적인 검사기관으로서의 역량을 갖추게 되었다.


□ 한편 이번 신규 지정으로 공단은 지난 7월 운영 위탁기관으로 선정된 국가물산업클러스터 운영 활성화에도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.

  물산업 클러스터 운영 초기에는 먹는물을 비롯해 하수, 폐수 등 물 관리 전 분야에 대한 분석을 지원하고 업무수행 경험이 풍부한 직원들이 체계적으로 국내 물산업 기업들을 지원할 예정이다.


□ 장준영 한국환경공단 이사장은 “인천지역에서는 유일하게 공단이 먹는물 수질검사기관으로 지정되어 지역주민들이 안심하고 안전한 먹는물 공급에 큰 역할을 하는 등 공단의 사회적 가치 실현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.”고 말했다.



붙임  1. 먹는물 수질검사기관 지정서. 

       2. 먹는물 수질검사기관 지정 현황.

       3. 질의 응답.

       4. 전문용어 설명.

       5. 사진.


  • 현재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시나요?
  • 만족도 등록
  • 담당자 : 홍보팀 김철한
  • 전화 : 032-590-3018